Home > 정부/행정뉴스 > 해양수산부 > 해양수산부

해수부, 도서지역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지원 개시

등록 일자 :2019-06-11 오후 11:00:00 수정 일자 :2019-06-11 오후 11:18:00



해수부, 도서지역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지원 개시

 

612일부터 ?해운법? 및 하위법령 시행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 ?해운법? 개정(2018. 12.) 등에 맞춰 하위법령 정비*를 완료하여, 6 12일부터 도서지역 생활연료 해상운송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 ?해운법 시행규칙? 개정?공포(2019. 5. 31.), ?도서지역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지침(고시)? 제정(2019. 6. 3.)

 

그동안은 도서지역의 생활연료 해상운송비를 지자체의 재정여건에 따라 달리 지원해 왔으나, 앞으로는 가스, 유류, 연탄, 목재펠릿 등 4 생활연료 해상운송비의 50%를 국비로 지원하게 된다.

 

도서지역의 경우 육지에서 도서까지의 운송비가 추가로 발생하기 때문에 도서민은 육지보다 높은 기초생활비(1020%)를 부담하고 있고, 악화 시에는 해상운송 지연 등도 발생하고 있어 이에 대한 지원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 해양수산부는 정부혁신 사업의 일환으로 ?해운법 시행규칙? 개정 및 ?도서지역 생활필수품 해상운송비 지원지침? 제정을 추진하였으며, 오는 612일부터 전국 8개 시?*에서 지원을 시행할 계획이다.

 

* 인천광역시, 경기도,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북도, 경상남도, 제주도

해양수산부는 법 시행에 따라 올해 하반기부터 도서민에게 신속하고 실질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8개 지자체에 국비 10억 원*을 우선 교부하고, 해당 지자체의 집행여부도 철저히 점검?관리할 계획이다.

 

* 2019년 하반기 지원예산 총 20억 원(국비 10억 원, 지방비 10억 원)

 

최종욱 해양수산부 연안해운과장은 생활연료 해상운송비 지원을 비롯하여 앞으로도 도서민의 해상교통 불편 해소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마련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장우현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경기도의회영상

    인천소방소 는 화재신고 받자 신속하게 진압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