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부/행정뉴스 > 환경부 > 환경부

어류의 주요 산란기 후 낙동강 3개 보 양수제약 수위로 개방

등록 일자 :2019-06-30 오후 10:00:00 수정 일자 :2019-07-01 오후 12:08:00



어류의 주요 산란기 후 낙동강 3개 보 양수제약 수위로 개방

 

강정고령?달성?합천창녕보, 71일 개방 시작하여 74일부터
양수제약 수위로 운영
녹조?수질문제 대응을 위한 탄력적인 보 운영시스템 구축을
위한 양수장 시설개선 추진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어류의 주요 산란기(56)가 지남에 따라 71 낙동강 3개보(강정고령보, 달성보, 합천창녕보)의 개방을 시작하여 74일부터 양수제약 수위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 양수 제약수위: 농업용 양수펌프(지상)에서 물을 위로 퍼 올릴 수 있는 수위

그간
3개보는 양수제약 수위까지 운영하다가 어류 산란기를 맞아 지난 54일부터 어류가 보별로 물고기길(어도)을 통해 상?하류간 이동이 가능하도록 수위를 회복*해 운영했다.

*
(강정고령보) 18.25 18.65, (달성보) 13.5 13.9, (합천창녕보) 9.2 10.3(EL.m)

*
어도 운영이후(5.4) 4060정도 크기의 잉어 등이 활발히 어도 이용

다만, 합천창녕보는 어민의 피해 우려를 최소화하기 위해 수위를 해발(EL.) 9.2m로 운영하되 녹조가 심해질 경우 해발(EL.) 8.7m(양수제약 수위)로 조정할 계획이다.

EL.(Earth Level or Elevation): 해발고도를 기준(인천만 평균 해수면 높이를 0m)으로 하는 값

환경부는 이번 보 개방으로 낙동강 녹조 대응 및 보 개방
?관측(모니터링) 일부 도움이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낙동강 수계는 여름철 녹조 및 수질관리를 위해 충분한 보
개방이 필요하나, 현재는 양수장 가동을 위해 양수 제약수위*까지만 개방이 가능한 상황이다.

* (
강정고령보) 18.25 EL.m, (달성보) 13.5 EL.m (합천창녕보) 8.7 EL.m

이에
환경부는 농어촌공사와 지자체가 관리하는 양수장 개선을 추진 이며, 특히 지자체 양수장 개선을 위해 관련 지자체, 행정안전부 등 관계기관과 예산지원 방안에 대해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홍정기 환경부
4대강 조사?평가단장은 낙동강은 수막재배(11~3), 어류 산란기 등 수계별, 계절별 여건을 고려하여 보 수위를 조절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지자체 및 관계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조속한 양수장 시설개선이 이루어져, 보 개방?관측(모니터링) 뿐만 아니라 녹조와 수질문제에 대응할 수 있는 탄력적인 보 운영시스템을 구축하겠다라고 밝혔다.

[ 조미선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경기도의회영상

    인천소방소 는 화재신고 받자 신속하게 진압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