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부/행정뉴스 > 환경부 > 해양환경관리공단

해양환경공단,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에 치어 30만 마리 방류

등록 일자 :2019-09-29 오후 11:00:00 수정 일자 :2019-09-29 오후 11:04:00



해양환경공단,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에 치어 30만 마리 방류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지난 26일 태안군(군수 가세로)과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내 수산자원 증대를 위해 조피볼락 치어 30만 마리를 방류했다고 밝혔다.


 

이번 방류사업은 태안군에서 위탁받아 공단이 수행 중인 태안군 가로림만 해양보호구역 관리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었으며, 종자 생산장의 환경점검부터 사육과정 및 종자크기, 방류현장 점검에 이르는 전 과정에 관할 어촌계장 등 지역 주민이 함께 참여했다.

 

또한, 해당 지역에서의 종자 포획을 금지하고 불법조업에 대한 감시업무를 이행하겠다는 지역주민의 확약서를 통해 방류 이후 치어들의 성장 및 관리는 물론 해양생태계 보전 인식증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단은 이러한 방류사업 외에도 해양보호구역 관리/감시 명예지도원 제도지역관리위원회 운영 해양보호구역 안내판 설치 연안오염방지대책 수립 및 쓰레기 수거 사업 등 다양한 주민 참여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해양보호구역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서는 지역사회의 동참이 가장 중요하다.”, “가로림만 지역주민이 해양보호구역 관리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 김영옥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가물산업 클러스터 대한민국 물산업 ,미래를 연다
    경기도의회영상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