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자동차뉴스 > 국내자동차

현대·기아자동차, 서비스협력사에 총 22억 원 규모 가맹금 지원

등록 일자 :2020-03-16 오후 12:00:00 수정 일자 :2020-03-16 오후 2:01:00



현대·기아자동차, 서비스협력사에

22억 원 규모 가맹금 지원


 

코로나19로 경영 어려움 겪는 서비스협력사 위해 3월부터 5월까지 가맹금 감면
전국 현대·기아자동차 서비스협력사 블루핸즈 1,374개소 오토큐 800개소 대상
피해 심각한 대구·경북 지역은 3월 가맹금 면제, 그 외 지역은 가맹금 50% 감액
오는 4·5월에는 전국 서비스협력사 가맹금 50% 감액 지원 규모 총 22억 원 달해
코로나19로 경영 환경 악화된 서비스협력사 어려움에 공감해 가맹금 지원 결정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코로나19로 경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비스협력사를 위해 총 22억 원 규모의 가맹금 지원에 나선다.


현대
·기아자동차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매출 손실을 겪고 있는 서비스협력사 블루핸즈와 오토큐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해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가맹금을 감면한다고 16() 밝혔다.

현대
·기아자동차는 코로나19로 인한 영향을 최소화하고 서비스협력사들이 보다 안정적인 환경에서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가맹금 감면을 결정했다.

3
월에는 코로나19 피해가 심각한 대구, 경북 지역의 블루핸즈 143개소와 오토큐 73개소의 가맹금을 전부 면제하고, 이외 지역의 블루핸즈 1,231개소와 오토큐 727개소의 가맹금은 50% 감액한다.

오는
4월과 5월에는 전국 블루핸즈와 오토큐 가맹금을 50% 감액한다는 계획이다. 이로써 현대자동차는 3개월 동안 약 14.1억 원, 기아자동차는 약 8.2억 원에 달하는 가맹금을 서비스협력사에 지원하게 된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경영 환경 악화로 고통받고 있는 서비스협력사의 어려움에 공감해 3개월 동안 가맹금을 지원하기로 했다앞으로도 현대자동차그룹은 서비스협력사와 상생 협력을 강화하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현대자동차그룹은 코로나
19 확산 방지와 피해 복구를 위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0억 원을 기탁했으며, 협력사들의 자금 조달 부담을 줄이기 위해 중소 부품 협력업체에 1조 원 규모의 자금을 긴급 지원했다.

이와 함께 경북 소재 그룹 연수원 두 곳을 코로나
19 경증환자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하고, 혈액 수급 문제를 겪고 있는 의료 현장에 도움을 주기 위해 헌혈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을 다방면으로 이어가고 있다.

[ 조명훈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국회정론관에서김ㅇㅇ의원과 서울개인택시조합 이사장 기자회견
    원주 국립공원 치악산 팸 투어 다녀와서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