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부/행정뉴스 > 환경부 > 환경부

환경부, 요소수 생산 총력을 위해 업계와 협력

등록 일자 :2021-11-15 오후 11:00:00 수정 일자 :2021-11-15 오후 11:14:00

 

환경부, 요소수 생산 총력을 위해 업계와 협력

 

 요소수 제조업체, 유통업체, 주유업계와 1115일 간담회 개최
 제조업체에 요소수 최대 생산 요청, 업계간 협력 위해 비상연락망도 공유

 
환경부(장관 한정애)1115일 오후 서울 용산구 서울비즈센터에서 요소수 제조업체, 유통업체, 주유소업계, 관계기관과 요소수 수급 해결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 (
제조업체) 롯데정밀화학, KG케미칼, KD파인켐, 삼주, 휴켐스, 에코닉스 등(유통업체) 내트럭, CJ대한통운 등(주유소업계) 한국자영알뜰주유소협회, 한국석유유통협회, 한국주유소협회 등(관계기관) 국무조정실, 기재부, 산업부, 수도권대기환경청 등

환경부는 중국의 요소 수출절차 강화
(‘21.10.15)로 인해 국내 요소수 수급 부족사태가 발생한 이후 간담회*, 비상연락체계 구축을 통해 관련 업계와 꾸준히 소통하는 등 요소수의 원활한 수급을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
업계 간담회(주요 7개 생산)를 통해 자발적 매점매석 금지 협의(11.1, 3)

이번 간담회에서 환경부는 요소수 제조업체들에게 요소수의 원활한 수급을 위해 생산능력을 최대한 활용하여 요소수를 생산해 줄 것을 요청하였다.

또한, 기존 요소수 공급망을 통해 요소수를 우선 공급하되, 여유 물량에 대해서는 유통업체, 주유소 관련 협회 등과 공유하여 요소수가 부족한 곳에 시의적절하게 공급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관련 업계들은 환경부 요청사항에 대해 적극 협조하여 요소수가 원활하게 유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김법
정 환경부 기후탄소정책실장은 요소수 수급 상황에 대해 관련 업계들과 긴밀히 연락할 수 있도록 비상연락망을 공유할 예정이라며,

앞으로도 요소수 관련 업계와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청취하고 논의하여 요소수 수급에 대한 병목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조미선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 아이디어로 우리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