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박병석 국회의장, 백령도 찾아 해병대 장병 격려하고 위문금

등록 일자 :2022-05-14 오후 1:00:00 수정 일자 :2022-05-14 오후 1:48:00

 

박병석 국회의장, 백령도 찾아 해병대 장병 격려하고 위문금


박 의장
서해 최북단서 모범부대로 발전하길격려

박병석 국회의장은 13일 오전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도에 있는 해병대 제6여단을 방문해 장병들을 격려하고 위문금을 전달했다.

박 의장은 백령도에 도착 후 천안함 46용사 위령탑에 헌화와 참배를 했다. 천안함 피격 사건에 대해 설명을 들은 박 의장은 다시는 이런 비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장병 모두가 경각심을 가지고 최선을 다해달라고 강조했다.

참배 후 박 의장은 부대로 이동해 해병대
6여단장으로부터 현황보고를 받았다. 박 의장은 강력한 국방력이 있어야 평화가 유지될 수 있고 그러한 토대 위에서 경제가 발전할 수 있다면서 서해 최북단에서 여러분이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우리의 의지를 분명히 하는 모범 부대로 성장하고 더 발전하길 기대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박 의장은
우리 국회도 여러분들의 안전과 근무 여건 개선을 위해 예산과 법률로써 최선을 다해 뒷받침하겠다고 밝히며 위문금을 전달했다.

현황보고를 받은 박 의장은 장병 식당으로 이동해 장병들과 함께 점심식사를 했다
. 이 자리에서 박 의장은 우리 장병 여러분을 보니 든든하고 안심이 된다. 여러분들의 헌신 속에 우리 국민이 안심하고 잠들 수 있다국가를 위해 헌신하는 군 생활이 앞으로 여러분들의 삶에도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박 의장은 오찬 후 훈련장에 방문해 장병들의 훈련을 참관했다
. 훈련을 참관한 박 의장은 북한의 도발이 잇따르지만 여러분들의 충천한 사기에 대한민국 국민이 안심하고 생업에 종사할 수 있다면서 여러분의 땀이 결코 헛되지 않을 것이다. 대한민국이 안전과 경제를 함께 도모할 수 있는 원동력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군 생활을 가장 오래한 사병에게 손목에 차고 있던 시계를 즉석에서 건네 격려했다
.

박 의장은 귀로에 오르기 전 백령도 해안으로 이동해 한국형 상륙돌격장갑차
(KAAV; Korean Assult Amphibious Vehicle)를 탑승했다.

이날 박 의장의 방문에는 이춘석 국회사무총장
, 한민수 정무수석비서관, 신범철 국방부 차관, 임성근 해병대사령부 부사령관, 강관범 국회협력단장, 정상훈 국회사무처 운영지원과장 등이 함께했다

[ 조명훈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 아이디어로 우리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