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종합뉴스

한국환경공단, 2022년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등록 일자 :2022-11-23 오전 1:00:00 수정 일자 :2022-11-23 오전 1:56:00

 

한국환경공단, 2022년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자연재난 및 사회재난 대비 토론·현장훈련과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 실습교육 실시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1114일부터 25일까지2022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안전한국훈련은 중앙부처,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이 참여하는 범국가적 재난대비 역량을 점검하는 훈련으로,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중단되었던 대면훈련이 3년만에 재개되었다.

공단은 이번 훈련에서 화재 대피훈련 뿐만 아니라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따른 비상저감조치 시행, 유류 유출로 인한 4대강 수질오염 방제, 폐기물시스템 마비에 따른 기물처리, 용수 공급 중단에 따른 식용수 위기 등 각종 사회재난과 건설 공사현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상황을 가정하여 토론과 현장 대응 훈련을 병행하여 현장감 있는 훈련을 실시했다.

또한, 기능연속성계획*의 현장작동성 및 실행력 제고를 위해 부서별 담당자, 협력업체, 비상연락망 등을 정비하여 이번 훈련기간 동안에 부서별 교육 및 모의훈련을 통해 대응능력을 향상시켰다.

* 기능연속성계획 : 공단은 앞서 2021년도에 본사 핵심업무 172개를 도출하고 기능연속성 경영시스템을 수립하여 행정안전부 재해경감 우수기업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올해는 전 지방조직으로 확대하여 전사적 기능연속성계획을 수립했다.

더욱이 최근 발생한 이태원 사고 등으로 안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어 훈련 첫날인 1114()에 전 직원을 대상으로 급성심정지 환자발생을 대비한 심폐소생술 및 자동심장충격기 사용법, 하임리히법 등 일상생활에서 필요한 응급처치 방법을 실시했다.

1124()에는 외부전문가를 초빙하여, 재난 대응 역량 및 위험상황을 회피하는 역량을 기르기 위한 전직원 대상 안전한 일상생활을 누리는 재난 및 생활속 안전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언제 어떻게 일어날지 모르는 재난에 빈틈없이 대응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훈련을 통해 재난 대응능력을 점검하여 국민의 환경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전사적 재난관리체계를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 조미선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 아이디어로 우리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