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부/행정뉴스 > 환경부 > 환경부

수소차 보급, 지자체와 손잡고 적극 추진

등록 일자 :2023-01-30 오후 2:00:00 수정 일자 :2023-01-30 오후 2:18:00

 

수소차 보급, 지자체와 손잡고 적극 추진

 

2023년 수소차 보조사업 권역별(수도권·중부권·남부권) 설명회 개최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지자체와 함께 올해 수소차 보급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131일부터 27일까지 총 3차례에 걸쳐 지자체 대상의 수소차 보조사업 설명회*를 개최한다.

* (
수도권) 1.31일 서울시청, (중부권) 2.2일 환경부, (남부권) 2.7일 부산시청

올해 수소차 보조금은 총
16,920(승용 16,000, 버스 700, 화물·청소차 220)에 지급될 예정이다.

특히 상업용
수소차(버스 및 화물·청소차) 지원 대상 물량은 지난해 340대에 비해 2배 이상인 920대로 늘어났다.

환경부는
지자체와 함께 올해 적극적으로 수요를 발굴하는 등 수소차 보급정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한편
, 일부 지자체에서는 116일부터 수소차 보조금 신청·접수를 무공해차 통합 누리집(ev.or.kr)’ 통해 시작했으며, 수소차를 구매하고자 하는 개인이나 법인은 거주하는 지자체에서 승용차 기준으로 2,250만 원에 이르는 수소차 구매 보조금*을 받을 수 있다.

*
지자체별 공고 물량 및 총 보조금 규모가 상이할 수 있음(: 부산 3,350만원(지방비 1,100만원), 인천 3,250만원(지방비 1,000만 원) )

환경부는 이번 권역별 설명회를 통해 지난해 수소차 보급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수소충전소 설치 현황 등 지역별 보급 여건을 고려한 맞춤형 보급사업 추진 방향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
시내버스 : 전국 보급 대수 1위 대전(31), 2위 전북(24)

화물차
: 충남 아산시 지자체 1호 도입농산물 직거래 플랫폼 구축

특히, 이번 설명회는 권역별로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될 예정으로, 그간 전체 지자체를 대상으로 진행하던 설명회에 비해 지자체와 더욱 긴밀한 소통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환경부는 지난해 수소차가
1256대 보급되어 수소차 보조사업이 시작된 이래로 한 해에 가장 많은 수소차를 보급했으며, 그 결과 수소차 누적 보급실적은 29,733대로 나타났다.

수소차 보급실적은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 이는 수소차 보조사업의 물량 확대과 더불어 지속적인 수소충전소 확충 등 정책적인 노력의 성과로 평가된다.

박연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2030 국가 온실가스 감축목표(NDC)는 무공해차인 수소차 보급 없이 달성하기 어려우며, 이를 위해 수소차 보급을 위한 정책적 노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며,

 
특히 올해부터 수소 상용차의 본격적인 보급을 위해 지원 물량이 늘어난 만큼 지자체와 협력하여 민간과 공공의 수소 상용차 수요를 적극 발굴하고 보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조미선 기자 ]

-등록 된 댓글이 없습니다.

    내 아이디어로 우리 주변의 사회문제를 직접 해결할 수 있다?!
  • 기자수첩
  • 신차정보
  • 신차시승기
  • 리콜정보